#마음빼기

그저 온전한 나 자체로 행복할 수 있다는 것이 얼마나 감사한지 모르겠다

양민*. 21세. 안양

마음을 채우려고 하고 먹기만 하다가, 빼기수련을 통해 처음으로 버려보니 이제껏 내가 먹기만 했던 마음들이 얼마나 부질없는 것들인지, 내가 먹었던 마음들로... 더보기

자기비관, 소심하고 완벽주의였던 나

*재/30세. 1과정. 서울 영등포

처음 이곳에 오게 된 계기는 사회생활 스트레스와 가족 간의 스트레스로 인해 눈 깜박임도 많이 심해지고, 열등감과 나 자신의 부족함을 채우고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