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상효과

번아웃증후군 극복

번아웃,
완전히 벗어날 수 있는 이유


“내 하루에서 여유가 생겼어요”

잠을 너무 잘 자니까, 아침에 알람 소리 한 번이면 눈이 번쩍 떠져요~ 너무 개운해요. 아침 시간을 여유롭게 보내니까 너무 좋아요. 운동도 하고, 커피도 마시고, 자기계발도 하게 되고, 여유 있는 아침 시간을 가지니까 내 하루의 만족도가 진짜 높아요.

빼기명상은
꽉 차 있는 마음을 비우게 합니다


온갖 감정과 생각이 머릿속에 꽉 차서 터질 것 같으신가요? 엉킨 실타래 같은 마음을 하나하나 풀고 비우게 해드립니다. 마음이 하나씩 비워질 때마다 가슴이 탁 트이는 기분을 느낍니다.

쌓이는 순간 번아웃은 다시 옵니다


온갖 감정과 생각이 머릿속에 꽉 차서 터질 것 같으신가요? 엉킨 실타래 같은 마음을 하나하나 풀고 비우게 해드립니다. 마음이 하나씩 비워질 때마다 가슴이 탁 트이는 기분을 느낍니다.

최선을 다했던 만큼 기대도 컸었죠

쉴 틈 없이 열심히 달렸던 나를 멈추게 하는 신호였던 거 같아요. 누구보다 최선을 다했고, 무리한 요구에도 다 맞춰서 했었다. 그만큼 잘 해내면 성과가 좋겠지 하는 기대감에 나를...

더 보기

쉴 틈 없이 열심히 달렸던 나를 멈추게 하는 신호였던 거 같아요. 누구보다 최선을 다했고, 무리한 요구에도 다 맞춰서 했었다. 그만큼 잘 해내면 성과가 좋겠지 하는 기대감에 나를 더 몰아세웠던 것 같아요. 결과는 도저히 납득이 안되는 수준이고, 견디기 힘들었고, 휴가를 내고 아무리 쉬어도 회복이 안되더라고요. 다시 돌아갈 수 있을까 하는 불안감도 컸고요.

그동안 달려왔던 내 모든 과정이 부정당하는 기분이 들었어요

미친 듯이 했는데, 돌아오는 건 왜 그렇게 했냐는 거였어요. 그 순간 그동안 달려왔던 내 모든 과정이 부정당하는 기분이 들었어요. 그 뒤로 내가 회사에 계속 있어야 되는 이유를 모르겠더라고요. 그냥 감정이 메마른 느낌? 퇴사 결정을 하고, 몇 개월 쉬는 동안에도 그 상처가 아물지를 않더라고요. 참 많이 괴로웠습니다.

단지 무기력이겠지? 단지 일이 좀 많아져서 밀려오는 피로감 이겠지?

지금 내 나이가 변화를 겪는 과정이겠지? 했는데, 내가 번아웃 증후군이었다니.. 그동안의 육체적, 정신적 스트레스와 무기력함을 이렇게 확인하는 날이 오고야 말았습니다.

쉬고는 싶은데, 쉬면 불안하고..안쉬면 쉬고싶고..

너무 지쳐서 막상 쉬면, 내가 이렇게 가만히 있어도 되나? 하는 생각이 들고, 남들은 더 멀리 더 열심히 가고 있는데 나만 도태되면 어떡하지? 하는 불안감이 계속 있었습니다. 그래서 몸은 쉬고 있더라도 마음은 쉬는 게 아니었습니다.

수많은 생각, 걱정, 불안, 무기력
모두 버릴 수 있습니다


그때 그때 비워주니까 우울할 틈이 없는 것 같아요

꽉 차 있을 때는 몰랐어요. 그냥 두렵고, 힘들기만 했는데, 하나씩 하나씩 그 마음들을 비우다 보니까 그동안 못했던 일도 열심히 하게 되고, 소홀했던 주변도 돌보게 되고, 그러다가 또 쌓이면 그때그때 비워주니까 우울할 틈이 없는 것 같아요.


그때의 제 감정은 사실을 왜곡 하고 있었더라구요..

뭔가 지적을 받으면 억울함부터 올라왔습니다. 그게 아닌데? 왜 저러시지? 나 잘못한 것 없는데? 사실 그때의 제 감정은 사실을 왜곡하고 있었더라고요. 내가 맞는다는 확신이 너무 ...

더 보기

뭔가 지적을 받으면 억울함부터 올라왔습니다. 그게 아닌데? 왜 저러시지? 나 잘못한 것 없는데? 사실 그때의 제 감정은 사실을 왜곡하고 있었더라고요. 내가 맞는다는 확신이 너무 매번 너무 강했기 때문에 피드백조차 받아들이지 못하는 좁은 마음이었어요.

근데 빼기를 통해 마음이 좀 비워니까. 좁아터진 내 모습이 너무 잘 보이고 내 스스로가 그렇게 대단하지는 않아 보이더라고요. 과거와 다르게 같은 상황이 왔더라도 그냥 단순한 피드백이고, 금방 수정하거나 바로잡거나 하면 되는 거였어요. 너무 쉬운 건데 이걸 몰랐던 거죠.

이제는 그냥 사안 그대로를 받아들이게 되고, 현실적인 감각이 더 늘어난 느낌이에요.


자기 객관화가 되니까

늘 남 탓만 했었습니다. 내가 제일 잘하는 줄 알았어요. 그래서 나처럼 못하는 사람한테 속으로 무시하고, 탓하기 일쑤였습니다. 그런데 어느 순간부터 뭔가 잘 못돼가고 있구나 하는...

더 보기

늘 남 탓만 했었습니다. 내가 제일 잘하는 줄 알았어요. 그래서 나처럼 못하는 사람한테 속으로 무시하고, 탓하기 일쑤였습니다. 그런데 어느 순간부터 뭔가 잘 못돼가고 있구나 하는 느낌이 들더라고요.

명상을 통해 내 마음을 되돌아보니까 저는 정말 저 밖에 모르고, 내 중심적이고, 참 이기적이었더라고요. 그런 내 모습이 너무 잘 보이고 느껴지니까 부끄러웠어요. 제 자신이. 그래서 열심히 버렸습니다.

많이 비우다 보니까 이제는 자기 객관화가 되니까 전보다는 훨씬 이성적으로 판단하게 되고, 또 대처하는 방식도 깔끔해지더라고요.


기대하는 마음 자체가 없으면 늘 만족하게 됩니다

큰일이든 작은 일이든 매번 기대가 있었어요. 잘 되면 기분 좋으니까. 그 기분 좋은 감정을 항상 쫓아다녔던 것 같아요. 그러다 보니 기대와 다른 결과가 펼쳐졌을 때 그걸 잘 받아...

더 보기

큰일이든 작은 일이든 매번 기대가 있었어요. 잘 되면 기분 좋으니까. 그 기분 좋은 감정을 항상 쫓아다녔던 것 같아요. 그러다 보니 기대와 다른 결과가 펼쳐졌을 때 그걸 잘 받아들이지 못하더라고요 제가. 그 부분을 바뀌려고 많이 노력했습니다. 빼기 명상이 참 효과적이었어요. 실제로 기대하는 마음 자체가 없으면 늘 만족하게 됩니다. 그 마음이 없으니까 그냥 결과를 받아들이게 되더라고요

비운 만큼 가벼워 집니다

빼기명상 1:1 무료 상담

가까운 명상센터에 방문하시거나 줌 어플을 이용하여 빼기명상이 무엇인지 안내해드립니다.

원하는 지역을 선택해주세요

지역센터
이름 *
연락처 *
- -
날짜/시간
당일 예약 및 시간 변경을 원하실 경우 고객센터(1588-7245)로 연락 바랍니다.
신청동기
마음수련에서 보내드리는 마음에 관한 다양한 정보를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전화문의 예약하기